2019 . 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박지원, 여야 장애인비례대표 배제 '시대 역행'
  • [레벨:7]마음의창
    조회 수: 189, 2016.03.24 09:37:52
  • 박지원, 여야 장애인비례대표 배제 '시대 역행'


    "DJ이래 관례화 됐는데, 안타깝다"…트위터에 글 올려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6-03-23 20:02:36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이 23일 오후 트위터에 올린 글. ⓒ박지원 트위터
에이블포토로 보기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이 23일 오후 트위터에 올린 글. ⓒ박지원 트위터
    박지원 국민의당 의원은 23일 오후 트위터에 글을 올려 여야가 20대 총선 비례대표 후보자로 장애인계를 대표할 장애인당사자를 당선권 내 순번에 추천하지 않는 것과 관련 "시대를 역행하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는 지난 17대 국회부터 19대 국회까지 한 번도 빠짐없이 여당과 야당이 소수자인 장애인들의 목소리 대변의 필요성을 인정, 장애인계 대표성을 지닌 인사를 당선 안정권에 추천해 왔던 것과 상반되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새누리당의 경우 지난 22일 발표한 비례대표 후보자 추천 명단(45명)에 신청자 중 장애인당사자로 장애인계 대표성을 지닌 인사가 비공개를 포함해 30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졌지만 이름을 올리지 못했다.

    지난 2000년 비무장지대 수색 중 부상당한 후임병을 구하려다 지뢰를 밟고 두 다리를 잃은 이종명(남, 56) 예비역 대령이 비례대표 2번을 낙점 받았으나 장애인을 대변할 장애인계의 인사는 아니라는 평가다. 또한 비례대표 41번을 받은 한정효(여, 57) 제주도 신체장애인복지회 회장도 사실상 당선권 밖이다.

    더불어민주당도 23일 비례대표 후보자 최종 명단(36명)을 밝혔는데, 당선 안정권으로 정한 20번 내에 장애인계 인사는 없었다. 최경숙(여, 49, 지체장애) 전 국가인권위원회 상임위원이 27번, 김영웅(남, 36, 지체장애) 더민주 전국청년위원회 부위원장이 30번에 배정됐을 뿐이다.

    당선 안정권을 6번까지로 잡고 있는 국민의당 또한 비례대표 후보자 명단(18명)에 장애인당사자인 김임연(여, 48) 대한장애인올림픽위원회 부위원장과 정중규(남, 58) 지방분권운동대구경북본부 공동대표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하지만 당선이 힘든 15번과 16번을 받아 당선권에서 멀어졌다.

    박 의원은 "장애인비례대표는 DJ이래 관례화 됐다. 이번 3당의 비례대표 후보 명단에 (장애인계를 대표할) 장애인은 당선권 번호에 한분도 추천되지 않았다. 장애인들의 비애를 생각해 보셨는지 참으로 안타깝다"며 장애인당사자로 장애인계를 대표할 인사의 당선권 내 비례대표 배정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한편 장애인계는 22일과 23일 여야의 비례대표 후보자 추천과 관련 성명서를 연이어 발표하고, 항의시위를 벌이는 등 반발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댓글 0 ...

태그
X
Login

브라우저를 닫더라도 로그인이 계속 유지될 수 있습니다. 로그인 유지 기능을 사용할 경우 다음 접속부터는 로그인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단, 게임방, 학교 등 공공장소에서 이용 시 개인정보가 유출될 수 있으니 꼭 로그아웃을 해주세요.

아이디가 없으신 분은

회원가입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X